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책회의 첫 구속자, 안진걸 조직팀장은 어떤 사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 이상 안진걸 간사에게서 문자가 오지 않는다. 올 수가 없다. 그는 구속됐다.

서울경찰청 수사과는 오늘(6월28일) ‘미신고 불법집회를 주최하고 시위대의 청와대 방면 진출을 선동’한 혐의(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광우병 국민대책회의 조직팀장 안진걸(35)씨와 한국청년단체협의회 부의장 윤희숙(32.여)씨를 구속했다.

안진걸 간사가 보내는 문자의 내용은 늘 쇠고기 수입 반대 집회 참가를 독력하는 내용이었다. 여러 번, 그의 문자가 나를 광화문으로 이끌었다. 오늘은 달랐다. 오늘은 그의 문자가 오지 않아 광화문으로 나왔다.

‘광우병 국민대책회의’에서 그가 맡고 있던 역할은 조직팀장이었다. 참 어울리는 역할이라고 생각했다. 안진걸은 ‘조직의 귀재’였다. 그의 주변엔 늘 사람들이 몰렸다. 언제든, 안진걸이 부르면 달려갔다. 그가 좋은 사람들을 모아놓았을 것이 확실했기 때문이었다.

광장에서 만난 그는 늘 지쳐있었다. 목소리는 잠겨있었다. 그러다가도 시민들이 몰려오면 좋아서 어쩔줄을 몰라했다.

구수한 사투리의 안진걸 간사(나에게는 예전부터 부르던 간사라는 호칭이 익숙하다)는 원래 에너지가 ‘만땅’으로 차 있던 사람이었다. 아마 유치장에서 그를 괴롭히는 것이 있다면, 넘치는 에너지일 것이다. 그의 에너지는 주로 입으로 분출되었다. 유치장에 그와 함께 구금된 사람들은, 최소한 심심하지는 않을 것이다.

안진걸 조직팀장은 참여연대와 희망제작소에서 활동한 전업 시민운동가다. 그리고 마당발 시민운동가다. 대한민국 사회부 기자는 크게 ‘안진걸을 아는 기자’와 ‘안진걸을 모르는 기자’로 나뉜다. 종로서를 출입했으면서도 안진걸을 모르는 기자가 있다면, 그것은 안진걸이 아니라 기자의 죄다.

안진걸은 세상 모든 문제를 고민하는 사람이다. 지난해 <시사IN> 기자들이 시사저널 사태를 겪고 파업을 할 때도 그는 가만있지 않았다. 아름다운가게 활동가들을 독려해 후원주점을 열어주었다. 후원주점은 파업 기자들에게, 금전적인 면과 심리적인 면 모두에서 큰 힘을 주었다.

그런 안진걸이 구속되었다. 구속되기 전에 그는 집회 현장에서 경찰들에게 목이 심하게 졸리는 폭행을 당하기도 했다.

법원이 안진걸 간사에게 구속영장을 발부한 이유는 ‘증거인멸과 도주의 위험이 있다’는 것이었다. 나는 법원의 이런 설명이 안 간사에 대한 모독이라고 생각한다. 내가 아는 안진걸은 그럴 사람이 아니다.

안진걸 간사를 구속한 이유는, 그가 ‘청와대로 가자’고 선동했다는 것이었다. 잘 이해가 되지 않는다. 대한민국 국민이 사람들에게 청와대로 가자고 하는 것이 왜 죄가 되는지.

<시사IN> 고재열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너무해 2008.06.28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찰들 참 못됐네요. 사람을 목졸라 죽일 태세입니다 -_- 청와대로 가려는 사람들이 무섭다면, 어느 무인도로 청와대를 옮기는 것도 속편한 일인 것 같네요. 뭐가 무서워서 피하는지...

  2. 미친소 2008.06.28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친소가 있듯이 미친 사람도 있는것 같네

  3. 빨겡이 2008.06.28 2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놈은 북으로 보내야 한다.

  4. 앤드류 2008.06.29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사IN 기사를 꾸준히 보는데 참 좋은언론이다는 생각입니다.
    시사IN 화이팅 입니다.

  5. Favicon of http://www.hotmail.com BlogIcon abk 2008.06.29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증거 인멸 좋아하네. 원래 구속 영장 발부한 판사 너도 박이가 준 미친 소 피 받아 먹었나. 10 새끼야 너는 도망 하여도 안 잔걸은 도망 않는다 . 진정으로 대한민국과 국민을 사랑하는 사람이니까.
    급하면 도망하는 정치인. 나쁜 재벌과는 다르다. 이짜*아.
    영장 발부한 손목아지 성하게 일생을 마치지 못 할 것이다. 미친 소 귀신이 확 비툴어 줄것인께

  6. 미쳤어 2008.06.29 0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와대 가서 뭐하게...또라이들...

  7. 고재열기자님께 2008.06.29 0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론은 사실만 알려주고, 개인적인 관계나 해설은 독자의 몫으로 남기는 게 좋지 않을까요? 개인적인 의견이 언론의 이름으로 공론화시키는 것은 옳지 않다고 봅니다. 시사인이 바른 길을 걷는 언론으로서 개인 기자의 의견과 사실 보도는 구분하여 실어 주시면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blog.sisain.co.kr BlogIcon 독설닷컴 2008.06.29 0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 글은 사실보도가 아니라 해설이고, 언론에도 해설이 있답니다. 물론 해설이지만,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내용은 없습니다. 그리고 이 글은 자유롭게 블로그에 올린 글입니다. 블로그를 언론으로 봐주시는 것은 고마운 일이나, 그렇다고 해서 언론의 포맷을 그대로 따르라는 것은 무리가 있는 주장이겠지요.

  8. 삼식이 2008.06.29 0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쓴 당신이 볼때 참 좋은 사람인지 몰라도 우리 보통시민이 볼때는 아니다, 그저 데모꾼이다 이제는 소고기 협상을 빌미로 데모하면 북한 김정일 만세라고 하지 않던가 그게 시민들의 순수한 촟불 집회인가, 이제 선렁한 시민들은 다안다

  9. 122 2008.06.29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와대 구경한번도 못햇는데 조심해야 겠네요 청와대가자고 함부로 말할게 못된다는 ...

    구럼 명박이 보러가자....ㅋㅋ

  10. 가서 모하게? 2008.06.29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법 집회

  11. 2008.06.29 1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2. 가서 모하게? 2008.06.29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법집회

  13. 안티명박 2008.06.29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세요. 당신이 헌신이 이 정부를 끝장낼 것입니다.

  14. 들릴까? 함성이? 2008.06.29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집회에 참석하며 사람들의 함성이 안진걸 간사에게도 들리길 기원했습니다. 뭐, 안들린다고 힘빠질 사람은 아니지만...
    정당한 주장을 하다 구속되고 잡혀간 분들 모두 힘내세요. 당신들 뒤엔 꺼지지않는 촛불과 국민이 있습니다...

  15. 지강 2008.06.30 1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세요 당신을 알게되 기쁩니다.

  16. 2008.08.19 0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태극기 2013.10.22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친놈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