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경찰청장에게 쓰레기 벌금 고지서 보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환경 미화원 김용휘(가명)는 어제 오후 4시에 출근해 오늘 오후 2시에 퇴근했다. 청와대로 가는 길목을 막고 지키는 경찰들이 먹고 버리는 쓰레기를 치우는 데 그만큼 시간이 걸린다. 유씨는 “시민들은 분리수거도 잘 해주는데 경찰은 골목길마다 먹은 도시락을 버려두고 간다”라고 말했다.

-청와대 근처 청소를 맡았나?
효자동, 청운동, 통의동 등 6구역을 맡았다. 골목길마다 전경이 버려놓은 쓰레기 때문에 힘들어 죽겠다. 어제 오후 4시에 출근에 지금(10일 오후 2시)까지 치우고 이제 집에 들어간다.

-경찰이 스스로 치우지 않나?
알아서 치우기는커녕, 안 치워주면 항의가 들어오기까지 한다. 구청 용역업체에서 청소를 맡고 있는데, 구청에 전화해서 막 뭐라 한다. 하청업체 직원인 우리는 죽을 맛이다. 시말서를 쓰라는 둥….

-어떤 쓰레기가 많나?
주로 도시락 쓰레기이다. 보면, 계급 낮은 의경들은 맛없는 짬밥을 먹고 그나마 잘 치워준다. “아저씨, 수고하십니다”라고 하면서 깨끗하게 해준다. 계급이 좀 있는 높은 분들은 좋은 밥 먹고 치우지도 않더라. 비닐봉지에라도 넣어줬으면 좋겠다. 음식 쓰레기가 여기저기 널려 있어 주민 항의도 많이 들어온다.

-이런 얘기를 하면 불이익이 돌아올 수도 있는데?
아니, 공권력을 행사한다는 사람들이 먼저 법을 지켜야 할 것 아닌가. 조만간 경찰청장을 상대로 벌금형에 해당하는 ‘무단투기’ 신고를 할 예정이다. 기자 분들도 이런 거에 좀 관심 가져달라. 

김씨는 “우리 고생이야 어차피 하는 거다. 그래도 경찰들이 조금만 신경써줬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또 “나도 촛불시위에 참가하고 싶다. 그런데 내일도 일해야 돼서 들어간다”라며 안타까워했다.



<시사IN> 변진경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어쭈구리 2008.06.10 15: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위대가 버린 쓰레기는 누구에게 고지서 보낼래?

  2. 위에 무개념 2008.06.10 15: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ㅉㅉㅉ 시위대느 자발적으로 쓰레기 봉투들고 다니면서 치우거든?ㅋㅋㅋㅋ
    행렬이나 시위 뒤쪽에서 따라가며 쓰레기만 줍는 봉사단도 조직되었다는걸 모르시나봐?ㅋ
    나와보고서나 좀 말해. 무개념씨.ㅋㅋㅋㅋ

  3. 이건 뭥미... 2008.06.10 1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민들은 자발적으로 치운다잖아 ......

  4. ㅉㅉ 2008.06.10 1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쭈구리/ 글 좀 잘 읽고 리플달아라... 시민들은 분리수거 잘 해준다고 써있잖아.
    고등학교 다닐때 국어 시간에 잠만 잤니? 그 정도 내용도 이해 못하게...

  5. 직접 가보니 2008.06.13 23: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처 다 치우지 못해서일까. 여기 저기 시위 끝난 광화문 현장엔 온갖 쓰레기들..
    소변의 악취 토의 분비물 흔적들 너무 역겨워서 지날수가 없다.
    그리고 공중 전화기는 왜 부숴놓는 것인지 수화기는 끈떨어져 땅바닥에 뒹굴고있고.
    다 우리 국민들의 재산인데..ㅉ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