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번에 밀리면 대운하, 민영화도 밀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들 좀 지치긴 했나 보다." "슬슬 마무리를 고민할 때지." 오후8시 서울광장 무대 뒤, 기자들이 삼삼오오 모여 저런 대화를 나눕니다. 과연 잔디밭에는 빈자리가 드문드문 보입니다. 대략 1만명쯤 되어 보입니다. 여전히 대단한 숫자기는 한데, 10일의 '대폭발'을 보고 난 뒤라 감흥이 그냥 그렇습니다.

그런데 이상합니다. 가두시위를 나설 때가 되니 인파가 엄청나게 불어납니다. 대책회의가 3만명을 이야기합니다. 그정도는 아니더라도 2만은 넘어 보입니다. 이제 시민은 거리를 즐기는 단계입니다. 가두시위 시간에 맞춰 합류하는 시민이 무척 많습니다.

과연 시민은 지쳤을까요 여전히 생생할까요? 거리에 나선 시민들에게 물어봤습니다.

"아니 목숨이 걸렸는데 기자양반 같으면 지치겠어요?" 김아무개씨는 한심하다는 듯 기자를 쳐다봅니다. "시민은 열받아서 모이는 거다. 10일 이후 반응이 없는 게 시민들 속을 다 뒤집어놨다." 직장인 최아무개씨는 단호합니다.

권태훈씨는 한술 더 뜹니다. "위기감이 있다. 이번에 밀리면 수돗물민영화, 의료민영화, 대운하까지 쭈욱 밀린다. 시민이 그걸 아니 지치려야 지칠 수가 없다." 이미 시민에게 이번 시위는 '질 수 없는 싸움'이 되어 버렸습니다.

다른 이유도 있습니다. '88만원세대'라고 스스로를 소개한 김수원씨는 거리에 서는 게 즐겁습니다. "지금이 아니면 언제 또 거리에 서 볼까. 시민이 거리를 자기 공간으로 가져왔다. 이 경험은 쉽게 사라지지 않을거다." 거리가 민주주의의 산 교육장이 된 지금, 시민을 다시 집으로 돌려보내기 위해서는 꽤 '민주적'인 대책이 나와야 할 것 같습니다.

다들 몇 번째 참여인지 물어봤습니다. 평균 다섯번쯤 됩니다. 세 번도 있고 다섯번도 있고 한 명은 열번째랍니다. 스무날을 넘긴 가두시위 기간을 생각하면 그리 많은 편들이 아닙니다. 패턴을 보면, 72시간 연속집회와 10일의 대집회 때는 다들 모이고 그 외의 날에는 '자동 로테이션'이 이루어지는 것 같습니다. 만약 그렇다면, 지난 10일에 거리에 섰던 수십만 시위대가 돌아가며 거리에 나오는 것이라면, 확실히 기자와 전경과 정부보다는 시민이 훨씬 질길 것 같습니다.  

<시사IN> 천관율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데모꾼들 안녕? 2008.06.15 0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여기 기사쓰는 사람들은 제정신인지 모르겠다. 데모로 먹고사는 것 같다.
    해방구가 뭐나? 데모를 즐겨? 축제? 뭐 여기 기사가 처음부터 끝까지 데모만 얘기하니, 데모전문지인가?

    • 우~ 쒸~~ 2008.06.15 0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알 턱이있나. 모든 걸 삐뚤게 바라보고, 전투적으로 생각하는 당신이...

    • ㅋㅋㅋ 2008.06.15 08: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식하면 말을 말아야지

    • 독재타도 2008.06.15 12: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데모??? 요즘도 데모라는 말쓰나???

    • dladlcks 2008.06.15 16: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식이 죄지 에휴.

    • 좋은기사 2008.06.17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난 충분히 널 이해한다.

      먹고 살기 궁핍파면 데모하고 싶어도 못하지..

      그리고, 때론 너처럼

      나만 빨리

      이 시스템에 적응해서

      나만 잘 살아야지 하는 사람들에겐


      시스템을 고쳐서

      뒤쳐지는 사람까지

      다 잘 살아야지

      하는 사람들은

      이해가 안가지.

  2. 바람이려오 2008.06.15 05: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쥐를 잡자 쥐를 잡자 쥐 쥐 쥐!
    낭만고양이 젋은 고양이 암고양이 숫고양이 다 모였네....집에서 노는 고양이두^^

  3. 에구 2008.06.15 0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심한것들 ㅠㅠㅠㅠㅠㅠ

  4. 역시나 2008.06.15 1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산 쇠고기 연령제한 푼다…'전면개방' 눈앞 2008-01-18 20:40

    http://news.sbs.co.kr/section_news/news_read.jsp?news_id=N1000364871

    • 독재타도 2008.06.15 12: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농림부는 30개월 이상의 미국산 쇠고기도 수입할 수 있다고 인수위에 보고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벌써 취임전부터 내정된 것이군여~

  5. 쥐는잡아야제맛 2008.06.15 15: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걱정입니다.이토록 국민들이 강변함에도 불구하고 조소와 사기로 대답하는 이 정부 정말 큰일입니다.

  6. 여명 2008.06.16 0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민대학교★ 시사인/경향신문 광고를 위해 모금합니다. http://agora.media.daum.net/petition/donation/view?id=50784

  7. 강도리 2008.06.20 17: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싸구려 보수 단체들이 사대주의 들먹이며 설치는거 때문에 종종 신문과 방송보면 참 머리가 아프더군요. 그들은 대운하와 의료민영화도 찬성하는건지 참 궁금하군요. 정부도 답답하지만 여기에 호응하며 변함없는 지지를 보이는 싸구려 단체들도 문제입니다. 정통보수 다 죽었나...

  8. 초롱이 2008.06.25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이 비행기 날리시는 모습이 너무들 아름다우시네요....

  9. 2008.06.28 14: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민주주의로 보이나? 참 답답하군. 애들은 무슨 죄가 있다고 데리고 다니나.

  10. 2008.06.28 14: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20년후 일본, 중국에 밀리고 필리핀과 동무하며 김정일에 아부하는 모습으로 사시길..